2021.10.05 (화)

  • 흐림동두천 17.4℃
  • 흐림강릉 17.9℃
  • 흐림서울 22.1℃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1.1℃
  • 맑음광주 22.9℃
  • 구름조금부산 23.2℃
  • 맑음고창 19.7℃
  • 맑음제주 24.9℃
  • 흐림강화 19.0℃
  • 맑음보은 16.9℃
  • 맑음금산 18.1℃
  • 맑음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20.8℃
  • 맑음거제 21.8℃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 ‘2차 티저 포스터’ 공개!

이준호-이세영, ‘홑겹 가림천’ 사이에 둔 연인!

URL복사

 

(TGN 대전) MBC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의 두 번째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이준호-이세영의 아련한 투샷에서 ‘정조 이산’과 ‘의빈 성씨’의 애달픈 서사가 고스란히 묻어나 기대감을 높인다.


오는 11월 5일 첫 방송되는 MBC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신이 선택한 삶을 지키고자 한 궁녀와 사랑보다 나라가 우선이었던 제왕의 애절한 궁중 로맨스 기록. 뜨거운 인기를 구가한 강미강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2021 하반기 대한민국 사극 열풍을 이끌 기대작으로 주목 받고 있다.


이중 이준호는 깐깐하고 오만한 완벽주의 왕세손 ‘이산’ 역을, 이세영은 왕의 무수히 많은 여인 중 한 명이 아닌 자신의 삶을 주체적으로 선택하고자 하는 궁녀 ‘성덕임’ 역을 맡았다.


훗날 ‘정조’와 ‘의빈 성씨’가 되는 두 사람은 치열하고 긴박한 정치가 오가는 궁중에서 애틋하고 파란만장한 로맨스를 펼칠 예정.


이 가운데 5일 오전, ‘옷소매 붉은 끝동’ 측이 공개한 2차 티저 포스터에는 각각 다른 공간에 있는 이준호-이세영의 투샷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서고 안쪽의 이세영과 바깥쪽의 이준호 사이를 가림천 한 장이 막고 있는데 그 모양새가 마치 왕세손과 궁녀의 신분적 거리감을 드러내는 듯해 보는 이의 가슴을 아릿하게 만든다. 더욱이 ‘왕은 궁녀를 사랑했다.


궁녀는 왕을 사랑했을까’라는 카피가 두 사람의 엇갈린 시선과 어우러지며 아련한 여운을 더한다.


하지만 이 같은 엇갈림 속에서도 두 사람이 서로를 의식하고 있어 아찔한 설렘을 자아낸다. 얇디얇은 홑겹의 가림천 너머 이세영을 응시하는 이준호의 눈빛과 그 시선을 애써 외면하는 듯한 이세영의 모습이 묘한 텐션을 불러일으키는 것.


이처럼 정적인 분위기 속에서도 일렁이는 감정을 표출하는 이준호-이세영의 케미스트리가 감탄을 자아내는 동시에, 이들이 그려낼 ‘왕세손 이산’과 ‘궁녀 성덕임’의 뜨겁고도 가슴 시린 사랑 이야기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MBC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체발광 오피스’,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를 연출한 정지인 감독과 ‘군주-가면의 주인’을 공동 집필한 정해리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오는 11월 5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뉴스출처 : 김영일기자]



오피니언



21대 국회의원 선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