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16.5℃
  • 흐림강릉 18.4℃
  • 서울 18.1℃
  • 흐림대전 19.6℃
  • 맑음대구 20.8℃
  • 맑음울산 20.9℃
  • 맑음광주 20.4℃
  • 구름많음부산 22.3℃
  • 맑음고창 18.0℃
  • 구름조금제주 23.8℃
  • 구름많음강화 17.0℃
  • 흐림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7.1℃
  • 맑음강진군 20.3℃
  • 맑음경주시 20.5℃
  • 구름조금거제 22.7℃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뮤지컬 '레베카', 11월16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

알프레드 히치콕 영화로도 유명한 명작!

URL복사

 

(TGN 대전) 더 이상 수식어가 필요 없는 작품, 대작 뮤지컬 ‘레베카’가 11월 16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스릴러의 거장 알프레드 히치콕의 동명의 영화로도 유명한 ‘레베카’는 성장하는 여성 캐릭터를 중심으로 한 감동적인 로맨스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서스펜스, 깊은 감정 변화를 절묘하게 담아낸 강렬한 선율, 극의 긴장감을 높여주는 화려한 세트 등으로 관객과 평단의 찬사에 가까운 호평을 이끌며 작품이 가진 위력을 매 시즌 입증해 왔다.


뮤지컬 ‘레베카’는 한국 초연 당시 작품 전체를 한국 정서에 맞게 업그레이드해 원작자인 미하엘 쿤체(Michael Kunze)와 실베스터 르베이 (Sylvester Levay)로부터 “한국 무대가 세계 최고다”라는 극찬을 받았으며, 제7회 더 뮤지컬 어워즈’ 연출상을 비롯해 무대상, 조명상, 음향상 등 5개 핵심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작품을 접한 이들의 만장일치에 가까운 호평을 얻고 원작자도 감탄하게 만든 ‘레베카’의 한국 공연은 작품 전체를 한국 정서에 맞게 업그레이드 한 국내 스태프들의 숨은 노력과 열정이 이루어낸 성과이다.


변함없는 최고의 무대로 2021년 연말을 화려하게 수놓으며 그간 ‘레베카’를 손꼽아 기다려온 관객들의 마음을 완벽하게 사로잡을 전망이다.


“한 번도 안 본 관객은 있어도 한 번만 본 관객은 없다”고 일컬어지는 뮤지컬 ‘레베카’는 2006년 오스트리아 비엔나 레이문드 극장에서 첫 선을 보인 이후 전 세계 12개국, 총 10개 언어로 번역돼 공연됐으며, 2013년 한국 초연부터 2019년 다섯 번째 시즌까지 총 687회 공연에 총 관람객 83만 명, 연말 평균 객석 점유율 98%를 기록한 '메가 스테디셀러'이다.


특히, 작품은 공연이 올려질 때마다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인정받은 대체 불가 ‘레전드 뮤지컬’로서 입지를 공고히 했다.


더불어, 뮤지컬 ‘레베카’에는 최고의 배우들만이 무대에 서는 것이 허락되어 온 만큼, 2021년 연말, 다시 한번 ‘레베카 신드롬’을 빚어낼 사상 최고의 캐스트는 과연 누가 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올해 여섯 번째 시즌을 맞는 뮤지컬 ‘레베카’는 최고의 무대로 오는 11월 16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하며 내년 2월 27일까지 약 3개월에 걸쳐 '완벽함을 넘어선 최고의 뮤지컬'이라는 그 압도적인 명성을 재확인시킬 예정이다.


[뉴스출처 : 김영일기자]



오피니언



21대 국회의원 선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