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4 (화)

  • 구름조금동두천 22.9℃
  • 구름많음강릉 20.4℃
  • 구름조금서울 22.7℃
  • 구름많음대전 23.3℃
  • 흐림대구 22.2℃
  • 울산 21.8℃
  • 흐림광주 20.5℃
  • 부산 21.1℃
  • 흐림고창 22.0℃
  • 제주 24.6℃
  • 맑음강화 22.6℃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2.5℃
  • 흐림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20.5℃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전시에 9억 4700만 원 전달

- 코로나19 이후의 신규사업 사업비 및 추석명절 1억 5천만 원 지원 -

URL복사

 

[TGN 대전]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021년 추석명절 취약계층 지원금 1억 5천만 원과 코로나19 이후 일상 회복을 위한 신규사업비 지원금 7억 9700만 원 등 총 9억 4700만 원을 대전시에 전달했다.

 

24일 대전시청 응접실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정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정태희 회장, 이은영 사무처장이 함께했다.

 

대전시는 대전모금회의 지원금으로 대전지역 내 저소득 가정, 소년소녀가장, 장애인, 독거노인 등 생활이 어려운 이웃에 추석명절비 1억 350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쪽방거주민과 이주외국인 등이 이용하는 2개의 사회복지기관에는 명절 행사비와 무료급식, 공동차례상비용 등으로 1천 5백만 원을 지원한다.

 

신규사업비는 코로나19 이후 일상으로의 복귀 지원사업, 탈시설 생활인 자립 지원 사업, 노숙인 통합 지원사업, 사회복지 종사자 역량강화 지원사업 등에 활용할 방침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등 모두가 힘든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한 마음 한 뜻으로 성금을 모아주신 대전 시민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악재 속에서 힘들어하는 이웃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유용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정태희 회장은 “코로나19 경기 침체로 사회 취약계층이 더욱 소외감을 느낄 수 있는 만큼, 기탁금이 코로나19 극복에 잘 활용되기를 기대”하며“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명절 지원금이 따뜻한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대전시]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이현주 기자

대전편집국장
이메일 : djj@tgnews.co.kr(대전데스크)
news@tgnews.co.kr(전국데스크)



오피니언



21대 국회의원 선거 뉴스